HOME
회원가입

수요예배
2022.10.01 19:42

[10] 은혜를 욕심과 비방으로

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설교자 한봉희목사
설교일 2022-9-28수
본문말씀 민수기 11:31~12:16

[10은혜를 욕심과 비방으로

민수기 11:31~12:16 

 

앞서서 만나밖에 없다고 은혜에 싫증이 난 이들이 원망하고 불평하더니,

이제는 욕심과 비방의 시험대에 올랐다.

 

욕심에 끌려 미혹당하지 말라! (사망)을 부른다.


11:31 바람이 여호와에게서 나와 바다에서부터 메추라기를 몰아 진영 곁 이쪽 저쪽

진영 사방으로 각기 하룻길 되는 지면 위 두 규빗쯤에 내리게 한지라

11:32 백성이 일어나 그 날 종일 종야와 그 이튿날 종일토록 메추라기를 모으니

적게 모은 자도 열 호멜이라 그들이 자기들을 위하여 진영 사면에 펴 두었더라

             * 한 호멜 : 36리터(페트병 1.8리터) 열 호멜 : 360리터(페트병 200)

11:33 고기가 아직 이 사이에 있어 씹히기 전에

여호와께서 백성에게 대하여 진노하사 심히 큰 재앙으로 치셨으므로

11:34 그 곳 이름을 기브롯 핫다아와라 불렀으니 (욕심)을 낸 백성을 거기 장사함이었더라

                            *탐욕의 무덤

1:14 오직 각 사람이 시험을 받는 것은 자기 (욕심)에 끌려 미혹됨이니

1:15 (욕심)이 잉태한즉 ()를 낳고 죄가 장성한즉 (사망)을 낳느니라

 

4:19 세상의 (염려)와 재물의 (유혹)과 기타 (욕심)이 들어와

(말씀)을 막아 결실하지 못하게 되는 자요

 

성령의 임재하심으로 욕심을 벗어나게 한다.

 

5:16 내가 이르노니 너희는 (성령)을 따라 행하라

그리하면 육체의 욕심을 이루지 아니하리라

 

4:22 너희는 유혹의 욕심을 따라 썩어져 가는 구습을 따르는 옛 사람을 벗어 버리고

4:23 오직 너희의 심령이 새롭게 되어

 

비방하지 말라! 하나님의 ()에 도전할 우려가 있다.

 

11:35 백성이 기브롯 핫다아와에서 행진하여 (하세롯)에 이르러 거기 거하니라

12:1 모세가 구스 여자를 취하였더니 그 구스 여자를 취하였으므로

미리암과 아론이 모세를 (비방)하니라 *구스사람 : 이방종족

~ 이 사건 하나만 보면 그렇게 비방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것이 모세를 세우신 (하나님)을 비방하는 일이 될 수 있다는 것을 간과하지 말라.

 

12:2 그들이 이르되 여호와께서 모세와만 말씀하셨느냐 우리와도 말씀하지 아니하셨느냐 하매

여호와께서 이 말을 들으셨더라

-> 여기에 질투심이 작용을 해서 비방한 근거가 보인다.

12:4 여호와께서 갑자기 모세와 아론과 미리암에게 이르시되

너희 세 사람은 회막으로 나아오라 하시니 그 세 사람이 나아가매

12:5 여호와께서 구름 기둥 가운데로부터 강림하사

장막 문에 서시고 아론과 미리암을 부르시는지라 그 두 사람이 나아가매

 

형제 관계라고 경히 여기지 말아야 한다. 모세 그는 나 여호와가 대면하여 세운 자다.


12:6 이르시되 내 말을 들으라 너희 중에 선지자가 있으면

나 여호와가 환상으로 나를 그에게 알리기도 하고 꿈으로 그와 말하기도 하거니와

12:8 그와는 내가 대면하여 명백히 말하고 은밀한 말로 하지 아니하며

그는 또 여호와의 형상을 보거늘 *대면(페 엘 페 ; 입과 입을 맞대고)

너희가 어찌하여 (내 종) 모세 비방하기를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하나님은 미리암에게 부끄러움을 당하는 진노를 내리셨다.

 

12:9 여호와께서 그들을 향하여 진노하시고 떠나시매

12:10 구름이 장막 위에서 떠나갔고

미리암은 나병에 걸려 눈과 같더라 아론이 미리암을 본즉 나병에 걸렸는지라

12:11 아론이 이에 모세에게 이르되 슬프도다 내 주여

우리가 (어리석은) 일을 하여 죄를 지었으나 청하건대 그 벌을 우리에게 돌리지 마소서

12:12 그가 살이 반이나 썩어 모태로부터 죽어서 나온 자 같이 되지 않게 하소서

 

12:14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그의 아버지가 그의 얼굴에 침을 뱉었을지라도 그가 이레 동안 (부끄러워)하지 않겠느냐

그런즉 그를 진영 밖에 이레 동안 가두고 그 후에 들어오게 할지니라 하시니

12:15 이에 미리암이 진영 밖에 이레 동안 갇혀 있었고

백성은 그를 다시 들어오게 하기까지 행진하지 아니하다가

12:16 그 후에 백성이 (하세롯)을 떠나 바란 광야에 진을 치니라


미리암은 이레 동안 진 밖에 머무는 동안에 회개하고 거기서 나병을 고침받았다. 그리고 백성들은 길을 가지 못하고 칠 일을 기다렸다가 떠났다. 한 사람의 잘못이 많은 백성이 가야 할 길을 막는 고통을 남겼다.

=> 하세롯의 삶을 떠나라!

 

모세의 달라진 성품을 보라!

 

12:3 이 사람 모세는 (온유)함이 지면의 모든 사람보다 더하더라

 

그는 애굽의 바로 앞에서 10가지 재앙의 표징을 베푼 사람이다. 그러나 그가 40년간 하나님의 백성을 인도할 때 참고 또 참고 기다린 사람이다. 처음부터 모세가 온유한 자로서 칭찬을 듣는 자는 아니었다. 하나님이 (연단)을 통해서 그를 온유한 자로 만드셨다.

본래 모세는 왕궁의 권세를 가진 자였다. 왕궁에서 훈련된 무용과 지식도 가진 자였다. 그래서 하나님의 일도 자신의 힘으로 다 되는 줄 알았다. 그런데 하나님은 그를 왕궁에서 (떠나게) 하시고 광야에서 먼저 40년간 그의 (겉옷)을 벗겨내셨다. 그리고 노년으로 접어드는 나이 80에 그를 부르셨다.

그리고 출애굽후 광야 40년 동안에 하나님께서는 모세의 겉모습을 거두어내시고, 하나님의 성소에 엎드려 (기도)하는 자로 훈련하셨다. 이후로 그는 정말 온유하고 겸손한 사람이 되었다.


*온유함 : ()아나우 자기를 낮춤, 괴롭힘을 당함, 겸손함


세상 사람들이 볼 때는 늙어지고 망가진 것 같이 보였으나, 하나님께서 비로소 그의 손을 들어주셨다.

 

12:7 내 종 모세와는 그렇지 아니하니 그는 내 온 집에 (충성)함이라

 

히브리어로 충성한다는 말은 아만이다. ‘아만은 어떤 곳에서는 충성한다라고 번역을 했고, 어떤 곳에서는 믿는다라고 번역했다. 이에 충성한다는 말이나 믿는다라는 말이나 그 뿌리는 같은 아만이다. 히브리 사람들은 충성과 믿음을 전혀 별개의 것으로 보지 않았다.

 

네게 믿음이 있느냐? 그러면 충성할 것이라.” *파생어 : 아멘

 

딤전 1: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고전 4:2 그리고 맡은 자들에게 구할 것은 (충성)이니라

 

모세는 비방한 자를 위해 (오히려) 부르짖어 기도한다. 들으시는 하나님을 보라!

 

12:13 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하나님이여 원하건대 그를 고쳐 주옵소서

5:44 나는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원수를 (사랑)하며 너희를 박해하는 자를 위하여 (기도)하라

5:15 (믿음의 기도)는 병든 자를 구원하리니 주께서 그를 일으키시리라

혹시 죄를 범하였을지라도 사하심을 받으리라

5:16 그러므로 너희 죄를 서로 고백하며 병이 낫기를 위하여 서로 기도하라

(의인의 간구)는 역사하는 힘이 큼이니라


욕심과 비방을 이긴 이김에는 <온유와 충성과 사랑의 기도>가 있었음을 기억하자!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0 주일낮예배 살아야 할 이유 = 죽어야 할 이유 한봉희 2022.12.03 53
569 수요예배 [19]출애굽여정 회고와 가나안땅의 기업/(하단) 금요기도회말씀(하나님의 그릇) file 한봉희 2022.12.03 18
568 주일낮예배 주께서 찾으시는 자리 한봉희 2022.11.26 59
567 수요예배 [18] 요단강 동편 땅을 구한 두 지파 한봉희 2022.11.26 24
566 주일낮예배 마음의 신앙 한봉희 2022.11.19 49
565 수요예배 [17] 바알브올과 비느하스 / 하단 금요기도회말씀_아닌 것 같아도 되는 것 한봉희 2022.11.19 30
564 주일낮예배 출구가 되시는 하나님 한봉희 2022.11.12 50
563 수요예배 [16]나귀의 입을 여신 여호와 한봉희 2022.11.12 8
562 주일낮예배 큰 복! 감사하는 생활 한봉희 2022.11.05 53
561 주일찬양예배 관점을 바꾸는 감사 한봉희 2022.11.05 19
560 수요예배 [15] 장대 위에 달린 놋뱀 한봉희 2022.11.05 8
559 주일낮예배 다시금 종교개혁의 정신으로! 한봉희 2022.10.29 44
558 수요예배 [14] 므리바 반석의 물 한봉희 2022.10.29 9
557 주일낮예배 사랑과 인내의 성품 한봉희 2022.10.22 57
556 수요예배 [13] 고라당의 교훈과 아론의 싹난 지팡이 한봉희 2022.10.22 10
555 주일낮예배 화평케 하는 이 - 하나님의 아들이라 한봉희 2022.10.15 57
554 수요예배 [12] 불신을 이겨낸 모세의 기도 file 한봉희 2022.10.15 12
553 주일낮예배 하나님을 보는 성품 - 청결한 마음! 한봉희 2022.10.08 66
552 수요예배 [11] 다수의 부정과 소수의 긍정 한봉희 2022.10.08 11
551 주일낮예배 땅을 기업으로 받는 성품_온유와 겸손 한봉희 2022.10.01 65
» 수요예배 [10] 은혜를 욕심과 비방으로 한봉희 2022.10.01 13
549 주일낮예배 의에 주린 자 한봉희 2022.09.24 66
548 주일낮예배 애통! 위로의 통로 한봉희 2022.09.17 56
547 수요예배 [9] 원망하는 백성과 모세의 기도 한봉희 2022.09.17 23
546 주일낮예배 긍휼! 하나님과 함께하는 성품 한봉희 2022.09.10 86
545 수요예배 [8] 나팔 불 때! file 한봉희 2022.09.10 15
544 주일낮예배 천국을 담는 성품 한봉희 2022.09.03 83
543 수요예배 [7] 두 번째 유월절 그리고 성막 위의 불과 구름 한봉희 2022.09.03 11
542 주일낮예배 마침표 인생 한봉희 2022.08.27 74
541 수요예배 [6] 레위인의 요제와 회막봉사의 시작 한봉희 2022.08.27 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
TOP